경제
부동산
국토부, 카타르 국부펀드와 해외건설 공동 투자 추진
터키, 아시아, 중남미 등 대형 인프라 및 플랜트 프로젝트 진출 기반 마련
기사입력: 2012/03/12 [13:08] ㅣ 최종편집: 서경일보.
장경철
[서경일보 장경철]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는 지난 2월 이명박 대통령의 카타르 국빈방문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권도엽 장관이 3.11일(일) 카타르를 방문, 요제프 카말 재무부장관과의 면담을 통해 한국 기업이 참여(투자)하는 해외 프로젝트에 카타르 국부펀드가 투자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합의하였다고 밝혔다.

국토해양부와 카타르 재무부는 제3국 공동진출을 위한 협력채널을 구축하여 우리 건설기업과 카타르 국부펀드 관계자가 참여하고, 국토부 건설수자원정책실장과 카타르 투자청 인사가 공동위원장을 맡기로 하였다.

양국은 동 협력채널을 통해서 한국 기업이 발굴한 해외 프로젝트 등에 대해 카타르 국부펀드가 투자하는 방안을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양국은 이를 통해 해외 프로젝트에 대한 투자가 활성화되면 중장기적으로는 글로벌 인프라 펀드와 카타르 국부펀드(850억불)가 공동으로 출자한 공동펀드를 조성하여 해외 투자개발형 사업에 공동 투자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하였다.

권도엽 장관은 “이번 합의를 통해 우리 기업들이 중동 국부펀드를 활용하여 터키, 아시아, 중남미 등에서 대형 인프라 및 플랜트 프로젝트에 활발히 진출할 수 있는 물꼬를 트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권 장관은 압둘라흐만 도시계획부 장관과 무한나디 카타르 철도 사장을 차례로 만나 2022년 카타르 월드컵 및 비전 2030 계획에 따른 약 1,500억불 규모의 인프라 구축사업에 한국 기업 참여를 적극 지원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우리 기업들은 도하 메트로 프로젝트(30억불)를 비롯하여 도하베이크로싱 프로젝트(60억불 규모 해상교량), 하수처리시설 건설 프로젝트(25억불), 뮤사이렙(60억불) 및 루사일(55억불) 신도시 프로젝트에 참여하기 위해 노력중이며, 이명박 대통령의 국빈방문에 이어 국토부장관의 후속 방문을 통해 카타르 고위인사들의 한국 기업에 대한 깊은 신뢰를 확인한 만큼 우리 기업의 수주가능성이 한층 높아질 전망이다.

한편, 압둘라흐만 도시계획부 장관은 권도엽 장관을 오찬에 초청하여 카타르에서 진행중인 각종 대규모 프로젝트를 소개하고, 한국기업이 카타르내 주요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국토부-도시계획부간 건설협력 MOU와 도시계획 협력 MOU를 빠른 시일내에 체결하기로 하였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