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경인
용인시, 2021년 시립어린이집 4개소 확충
-수지·기흥구에 순차적 개원…믿고 맡길 수 있는 공보육 환경 조성-
기사입력: 2021/01/06 [11:06] ㅣ 최종편집: 서경일보.
최정호 기자

▲ 용인시에서 운영하고 있는 시립영덕어린이집에서 코로나19 확산 전 아이들이 수업 받고 있는 모습 (C)용인시

 

용인시가 올해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공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시립어린이집 4개소를 확충한다.

 

시는 사업비 총 7억6천500만원을 들여 수지구 성복동 파크나인 1차·2차와 성복역롯데캐슬골드타운, 기흥구 동백동 신동백 두산위브더제니스 공동주택 등 에 총 4개소의 시립어린이집을 순차적으로 개원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시는 앞서 지난해 9개소를 개원했으며, 올해 4개소가 모두 문을 열면 총 51개 시립어린이집을 운영하게 된다.

 

현재 파크나인 1차·2차, 신동백 두산위브더제니스 공동주택 어린이집은 설치 심의 및 민간위탁동의를 통과한 상태며 나머지 절차를 거쳐 각 3월, 5월, 10월 개원할 예정이다. 성복역롯데캐슬골드타운은 다음달 설치심의를 앞두고 있으며, 심의를 통과하면 10월 개원을 목표로 행정절차에 들어간다.

 

또 시는 올해부터 시립어린이집 위탁 심의 시 지원자를 객관적으로 평가하기 위해‘시립어린이집 위탁체 선정 시 인성검사’를 실시한다. 전문기관의 인재선발 및 평가 시스템을 거친 검사 결과는 면접자료로 활용된다.

 

아울러 시는 지난해 국토부 그린 리모델링 공모사업에서 확보한 사업비 총 12억7천700만원으로 노후화된 시립어린이집의 단열창호나 냉난방기를 교체해 쾌적한 환경도 조성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국공립어린이집의 경우 야간 연장 보육, 장애아통합반 운영 등 취약보육을 우선 실시해 부모들의 선호도가 높다”면서 “시립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아이들을 믿고 맡길 수 있는 공보육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