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방송
‘낮과 밤’ 남궁민-윤선우, 맞대면 임박! 일촉즉발 긴장감 폭발 11회 예고!
기사입력: 2021/01/04 [10:25] ㅣ 최종편집: 서경일보.
최정호 기자

 

‘낮과 밤’에서 남궁민과 윤선우의 맞대면이 암시돼 관심이 높아진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센세이셔널한 전개로 연일 흥미를 높이는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연출 김정현/ 극본 신유담/ 기획 스튜디오 드래곤/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스토리바인픽쳐스㈜)의 11회 예고 영상(https://tv.naver.com/v/17553861)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낮과 밤’ 10회에서는 문재웅(윤선우 분)이 ‘하얀밤 마을’에서 도정우(남궁민 분)-제이미(이청아 분)와 함께 살아남은 세 번째 아이였다는 사실과 함께 그가 다중인격이었으며 앞서 벌어진 백야재단 관련자 연쇄 살인을 벌인 진범임이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더욱이 문재웅이 도정우-제이미를 향한 증오와 원한을 품고 있다는 사실이 드러나며 향후 이들의 관계에 관심이 치솟은 상황이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예고 영상 속 하얀밤 마을 참사를 일으킨 세 아이, 도정우와 제이미 그리고 문재웅을 둘러싼 과거의 진실이 드러날 것으로 보여 긴장감을 치솟게 한다. 하얀밤 마을을 찾은 제이미는 과거의 기억을 되찾는 듯한 모습으로 이목을 끈다. 특히 제이미는 누군가에게 “넌 괴물이라고”라며 소리치는 자신의 어린 시절을 기억하고 혼란에 빠져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손민호(최진호 분)가 “제이미 레이튼은 도정우의 약점이 될 거야”라고 말해, 아직 베일에 쌓여 있는 도정우와 제이미의 관계에 관심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공혜원이 아버지 공일도(김창완 분)와 본격적으로 부딪힐 것이 예고돼 이목을 끈다. 공혜원은 아버지 공일도의 민낯을 확인하고 말리려 하지만 공일도는 “실험의 성공을 위해선 희생은 어쩔 수 없어”라며 공혜원을 싸늘하게 내치는 모습. 공혜원이 향후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관심을 모은다.

 

무엇보다 도정우와 문재웅의 대면이 암시돼 귀추를 주목시킨다. 어두운 밤거리에서 문재웅의 뒷모습을 매서운 눈으로 바라보는 도정우의 모습이 포착된 것. 이와 함께 문재웅은 “도정우 잡아야지. 거기서 모든 게 시작된 거야”라고 말하며 도정우를 겨냥해 긴장감을 폭등시킨다. 이에 더욱 휘몰아칠 전개를 예고하는 ‘낮과 밤’ 11회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연이어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으로 오늘(4일) 밤 9시에 11회가 방송된다.

 

<사진 제공> tvN 낮과 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