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경인
용인시, 옛 경찰서 부지에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
- 용인시, 지하1층 지상 3층 연면적 4470㎡ 규모…2022년 4월 완공 목표 -
기사입력: 2020/11/02 [17:06] ㅣ 최종편집: 서경일보.
최정호 기자

▲ 2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청사 기공식 모습 (C)용인시

 

용인시는 2일 처인구 김량장동 89번지 옛 용인경찰서 부지에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를 건립키로 하고 기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중앙동 청사건립 추진위원회 등 지역 주요 인사와 주민 30여명이 참석했다.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는 시설이 협소하고 노후한 데다 용인8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에 따라 이전이 불가피해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옛 용인경찰서 부지인 중앙노외주차장 일대 3847㎡에 건립키로 했다.

 

청사는 지하1층 지하3층 연면적 4470㎡ 규모로 민원실과 대회의실, 주민자치센터, 작은도서관 등을 갖춰 조성된다. 토지매입비를 포함 사업비 276억원이 투입되며 오는 2022년 4월 완공 예정이다.

 

백군기 시장은 “청사 건립은 지역 주민, 단체장들이 적극 협조해 주셔서 신속히 추진할 수 있었다”며 주민들에게 양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안전하게 청사를 건립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으로 인해 용인중앙시장 이용을 위한 주차장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해 앞선 7월 시의회로부터 제2공영주차장 증설에 대한 공유재산 관리 계획을 승인 받았다.


 
 
인기기사 목록